야권 내 문재인까기가 역풍 맞는 이유






1) 난 야권/민주당 후보는 다 좋아 라고 생각하는,
문재인과 상호 호환되는 지지층이 이탈합니다.

2) 현 조기대선 국면에서는 시간이 지날 수록 
유력 후보에게 쏠림현상이 일어납니다.
특정 후보에 대한 거부 정서가 있다면 그 후보 제외
가장 강력한 2순위 후보에게 쏠립니다.

3) 1과 2가 상호작용을 합니다.



문재인 중심으로 보자면
문재인에 대해 호감을 가진 층은 주로 20-40대의
정보와 뉴스에 민감한 층입니다.
문재인 거부 정서가 없는, 이 사람들은
정보에 민감하게 반응해서 자신의 생각을 빠르게 정리합니다.
즉 이탈의 속도가 매우 빠릅니다. 

반면 비문/반문 성향의 야권 지지자들은 
상대적으로 정보에 둔감하고 의사 결정이 느립니다.

따라서 반문 성향 지지자들의 결집 속도보다
친문 성향의 이탈 속도가 빠릅니다.
단기적으로 문재인 까기를 한 후보는 지지율이 빠집니다.

문제는 현 조기대선 국면은 양강구도를 강제합니다. 
민주당의 경선은 친문 vs 반문의 구도로 흐르는데
반문은 상대적으로 지지세가 약하기 때문에 
한쪽으로 쏠림현상이 일어날 수밖에 없습니다.
지지율이 빠지는 후보를 반문이라는 이유로 지지하기 힘들죠.
즉, 반문 발언을 강성하게 하는 후보일수록
경선에서 먼저 나가 떨어집니다.

게다가 문재인 지지층은 은원이 분명하고
기억력이 좋습니다.
문제는 이 사람들이 대략 전국민의 10%~15%정도라는 것입니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 당시 노무현을 추모했던 그 사람들입니다.
이들을 자극하면 차기는 물론
차차기도 기약할 수 없게 되는 것이죠.

문재인을 까서 비문을 결집한 뒤 양강구도로 부딪혀보자
캠프에 이런 주장을 하는 사람이 있다면
당장 내쫓아야 합니다.
그런 사람은 정치 공학은 알아도 민심은 모르는 사람입니다. 
2012년 대선 경선에서
그와 같이 행동했던 사람들.
손학규와 김두관, 조경태의 현재가 
지금 문재인 까기를 하는 후보들의 미래입니다.  


댓글

번호 제목 날짜
32355 아줌마~ 여기 계란말이 얼마예요?.jpg 01.19
32354 문재인, 3자대결 첫 40% 돌파…潘 ·安 가상대결서 독주 01.19
32353 서인영 크라운제이 하차에 대한 실체(펌) 01.19
32352 김경수 의원 페북, [성명] 또 다시 블랙리스트 부활인가? 01.19
32351 ㅃ)새삼 제 남친 대단한것같아용 01.19
32350 조의연 사무실에 전화한 한 시민. 01.19
32349 [공감100%]백수들이 가장 조용한 시간 01.19
32348 혼다 오토바이의 기술력.gif 01.19
32347 길이 막혀서 심심한 오토바이 운전자.gif 01.19
32346 닥치고 이제 광화문에 다시 집중합시다. 01.19
32345 법원(개 조의연) 에 전화걸으신 딴지 회원번 후기.txt 01.19
32344 [속보]특검팀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 매우 유감" 01.19
32343 조의연은 자신이 무슨 짓을 한 지 모른다 01.19
32342 한국에 개고기 농장이 문을 닫으면서 구조된 강아지들이 미국으로 01.19
32341 이번 토요일은 다 나오세요 01.19
32340 이재용 기각 이거 장난아니에요 01.19
32339 쩝쩝충 정의구현하는 만화. jpg 01.19
32338 SNS에서 우연히 본 내용인데요 01.19
32337 이재용 기각을 보며 헌재의 탄핵심판도 우려스럽다 01.19
32336 재용이 구속 기각은 의미가 큽니다. 01.19
32335 그거 얼마한다고 남자가 쪼잔하게 그래?! 01.19
32334 오늘은 내가 짜짜로니 요리사! 01.19
32333 반기문 3행시 01.19
32332 조국 교수 페북, "이재용 구속영장 기각이 문제인 이유" 01.19
32331 도깨비)) 포스터는 이렇게나 의젓하게 찍어놓고 ㅠㅠ 01.19
32330 미국의 총기인증 01.19
32329 김홍걸 위원장, "거울방으로 만들었을 줄은 상상도 못했습니다." 01.19
32328 디아블로 하신다는 예비신랑분이 보셨으면해요 01.19
32327 비보호좌회전(폰글주의) 01.19
32326 서인영 크라운제이 하차의 진실 영상 01.19
32325 삼성이 모든 악의 근원이구나. 01.19
32324 구속 영장 심사가 늦게 나왔던 이유를 알겠군요 01.19
32323 유기견이였던^^ 말티세미 01.19
32322 마리텔에 출연한 이정현 의원.gif 01.19
32321 2400원 횡령에는 해고 400억엔 기각? 01.19
32320 노통, 달님이 같은 야권에서도 까여왔던 이유(유재일님 페북 펌) 01.19
32319 형님네 고양이 꼴뚜기의 인생샷 01.19
32318 출근길...눈물이 흐릅니다... 01.19
32317 판사가 국민을 개돼지로 봄. 고작 5줄 판결낼려고 새벽 5시까지? 01.19
32316 뭔가이상한책장 01.19
32315 저는 헤비 업로더가 될 사람입니다 01.19
32314 진짜 저 좋아한다는 사람이 한둘이아니에요ㅋㅋㅋㅋ 01.19
32313 02-530-1114 01.19
32312 판사라는 인간이 판결은 안하고 이력서 썼네 01.19
32311 특검 열심히 했다!! 기죽지 말고 영장을 보완해서 재청구해야 해라 0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