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가가 너무 편해요..

15년차 유부징어입니다.
친가는 차로 20분이면 가고 처가는 2시간 걸립니다. 근데 가는 횟수는 비슷해요.
다들 친가가 편하다는데 저는 처가가 너무 편해요.
친가에 가면 마음이 너무 불편합니다.
어머니 눈치 보이니 와이프 뭘 할때 도와 줄수도 없어 하는게 없는데
그렇다고 누워있거나 자거나 TV만 보고 있으면 너무 와이프에게 미안해져서 그럴수가 없죠.
 
그런데 처가에 가면 와이프가 누을 수 있습니다.
그럼 저도 따라 누워요. 그러다가 잠들고.
같이 설거지도 하고 밥먹을때 반찬정리하고 식탁 정리하고 걍 맘편히 쉬어요.
이래서 처가에 가면 막 먹고자고 하다보니 살만쪄서 와요.
주위 비슷한 연배들하고 얘기 하면 처가에 거의 안간다고 하는데 전 그렇게 좋을 수가 없네요.
비슷한 분 계신가요? ㅎㅎ


댓글

번호 제목 날짜
33224 차은택 "강압수사 없었다"…질문한 대통령측 대리인단 '당황' 01.23
33223 착게 사진이 디씨 여친갤에 올라와있어요 01.23
33222 40대중반 아재가 도깨비에 빠진 이유... 01.23
33221 도깨비 종방연에서 김고은이 촛불을 끄는 장면!!! 01.23
33220 차은택 "강압수사 없었다"…질문한 대통령측 대리인단 '당황' 01.23
33219 부대변인 vs 부대변인 01.23
33218 예측 불가 둘째 01.23
33217 반기문 끝내기 만루 홈런.ㅋㅋㅋㅋ 01.23
33216 한옥호텔에서 묵는게 세계인류의 고통을 나누는일이었나?? 01.23
33215 셀프병신인증 01.23
33214 로또 당첨녀 01.23
33213 우울할때, 의욕이 떨어졌을때 저는 이렇게 해요 01.23
33212 큰이모님이 돌아가셨습니다.그런데...(2부) 01.23
33211 박원순 서울시장의 가장 큰 모순을 두줄로 요약해드립니다. 01.23
33210 일본편의점 한글광고 01.23
33209 자고 일어난 수지 01.23
33208 [단편] 쿠폰 200장 손가락 튀김 01.23
33207 이게 나야.jpg 01.23
33206 고양이님이 음.. 제게 너무 의존하는 것 같습니다 01.23
33205 이상호를 이해해보려고 그의 책을 다시 봤다. 01.23
33204 문재인 "비선은 아내뿐…패권주의는 공격용 프레임" 01.23
33203 여긴..다 작은 분들만 계시는거죠? 01.23
33202 데스노트 말고 라이프노트가 있다면? 01.23
33201 "정신 못 차리는 박-최, 헌재 탄핵심판 서둘러 주세요" [우상호 원내대 01.23
33200 이재명이 업그레이드 노무현이라.... 01.23
33199 짜장면 4초컷 01.23
33198 유재석의 예측력 01.23
33197 요즘 학원 체벌 01.23
33196 출중한 지효 01.23
33195 적토마 김세정 01.23
33194 한명숙 총리님의 답신이 도착하였습니다. 01.23
33193 반기문 "4대강 추진 MB 리더십에 경의" 01.23
33192 오늘 광주전남언론포럼에서 문재인이 기자들에게 받은 질문 수준.txt 01.23
33191 혼전임신으로 결혼하시는 분들 부럽습니다 01.23
33190 망한줄 알았던 캣폴후기...!! 01.23
33189 아주 유용한 강아지 알약먹이기 방법. 01.23
33188 엘시티 비리 배덕광 새누리당 의원 구속영장 청구(1보) 01.23
33187 노무현, 대통령 후보시절 어느 중학생에게 적어준 친필 메모 댓글+1 01.23
33186 조기숙 교수 트윗, "문재인과 내가 이상호 소송하지 않는 두가지 이유." 01.23
33185 국민의당은 문까 짓에 눈돌아가니 이제 광주시민까지 비하하네요 01.23
33184 기레기류 甲.jpg 01.23
33183 이영호가 우승한 이유 01.23
33182 복싱 배운 사람 특징 01.23
33181 실망스러운 선물 01.23
33180 불장난 댄스의 정석 01.23